2022.8.7

최금철's Diary

최금철 2022-08-05 18:35:23   73   0

2022.8.7

원수를  사랑하라 4:  돈을  5백만원  빌려주었다고  득  된것이  아니다.  그것은  득 되기 위해    신용을  쌓는  기초  작업이다.  그  사람이  돈이  없을때  내가  돈을    조금  주는것은    나를  신용할수 있게  하는  절호의  찬스이다.  그렇게  신용있게  해놓으면    내가  " 이렇게 이렇게  해야한다. " 라고  말하자마자  바로    믿어버린다.    즉    신용이  생기고  나면  무슨  말이든    내  말을  믿어준다.    내가  인생을  바르게  사는  길을  득하여    옳은  길을  안다면    상대를  도울수있는  사람으로  변해있다.  하지만  바른길을  알더라도  상대에게  신용이  없다면  내가  이야기를  해도      내 말을  믿지  않으니    바르게  이끌어  갈수가 없다.  그러니  도움을  주지  못하기에  내  빚  역시  갚을수없고,      그리하여  결국  내  업도    소멸되지  않는다.  원수중에  최고의  원수지간이  부모와    자식이다.  그래서  부모가  자식을  이끌때에는  심뼈를  갈아서    키워야  한다.  "오직  자식  잘되라고  허리가  굽어지고,  손발이    닳도록  일을하고      제대로  먹지도  않고  키웠는데....  " 하는것은  옳지않다.  그것은    생  고생만  죽도록  한것이다.  누가  그렇게  하라고  했느냐 ?  손발이  닳도록  일했다는것은  물질을  많이  만들어  같이  먹고  살려고  노력했던것이지    자식을  키운것이  아니다.    자식을  키우는것은  자식이  성장하여    자기  인생을  똑바로  살아  갈수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고,  심뼈를  갈아    길잡이가  되어주고,    이끌어  주는것으로 ,    그렇게  키울때    바르게  키우는것이다.

Comments

최금철

My Diary
  • 일기합계 : 1,032
Diary Stats
최근 일기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