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 예민한가보다..

인샬라's Diary

인샬라 2019-08-25 03:23:07   44   0

나만 예민한가보다..

워낙에 다들 털털한 성격들이라 나만 너무 힘들다.
나도 워낙 게으른 사람이라 잘 치우진 않는다.그래도 나름의 규칙이있고 정리는 하려고하는데..우리집 식구들은 털털해도 너무 도를 넘는다고 생각한다..치워 놓으면 뭐하냐..그냥 막 생각없이 의식의 흐름대로 널부러뜨려 놓고..내가 또 게으르지만 예민한 편이라 한번 싹 치워 놓으면 치워진 그대로 유지가 되야되서 ..한동안은 바로 바로 치우는데..나혼자서 의식의 흐름들을 쫒아다니며 여기저기 치우고 다니는데..아 정말 스트레스 받는다..
나혼자서 씩씩거리면서 치우고 잔소리 하는데 나만 예민충 취급을 당하고 싸우게되고..좀 치워놔도 워낙에 대충대충 하기때문에 그것도 성에 안차고 진짜 짜증난다.
어떤때는 동선 하나하나 눈이가고 신경질이 나기도한다;;
올해만 참자 참자...

Comments

인샬라

흘러가는대로...그렇지만 잘안된다ㅎㅎ

My Diary
  • 일기합계 : 71
Diary Stats
최근 일기
최근 댓글